Home > 태극권협회 > 뉴스
 
  라우 K 킹 선생 추수강습회 후기 --- 한봉예


2015년 3월 21일, 22일 이틀 동안 말레이시아에서 오신 유공경(劉恭慶. James Lau K. King) 선생님의 추수강습회가 서초동 이찬태극권도관에서 있었습니다. 유 선생님은 정만청 종사님의 제자인 황성현 선생님으로부터 20대 초반부터 백학권, 나한권, 태극권을 배우신 분입니다.
 
유 선생님은 태극권을 배우는 초창기부터 추수에 관심이 많아서 태극권을 시작해서 40여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끊임없이 태극권에 대한 열정을 갖고 예술의 경지로 이끌어 내시며 전 세계에 퍼트리려고 애쓰시고 있습니다. 유 선생님은 여러 나라의 다양한 문화와 다른 사람들을 태극권 추수를 통해 만나는데, 성격에 따라 각각 다른 반응들을 추수를 통해 보는 것은 항상 흥미롭고 즐거운 일이라고 합니다.




이틀 동안의 강습회에서 유 선생님은 추수의 기본기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강의를 하셨는데 자세한 설명과 함께 시범을 보여주셨고 잘 따라하는 우리 회원들에 대해 칭찬도 많이 해주셨지요. 기본기를 기를 수 있는 무극장 등 참장공. 운기법, 스쿼팅(쪼그려 앉아서 하체의 힘을 키우는 법), 몸의 정렬법, 몸통 움직이는 법, 마음과 몸을 일치시키는 법 등에 대해서 설명해주시고, 나아가서 붕리제안 채열주고의 용법에 대해서 시범을 보여주시고 짝지어서 연습도 해보았습니다. 그중에서 선생님은 특히 중정(中定)을 유지하는 법, 중정 이후에 화해시키는 법, 축경한 후에 발경하는 법 등을 강조하셨던 점이 인상적이었습니다. 태극권은 지적이고 우아하며 과학(물리)이라는 점도 계속 상기시켜주시고 실제로 시범을 보여주면서 자세히 설명해주셨지요.


  
이번 강습회에는 20여명의 회원들이 모여서 운동을 같이 했는데, 짧은 시간이지만 이틀 동안의 수련을 통해 태극권을 통한 돈독한 정도 생긴 것 같습니다. 선생님은 싸우기를 좋아해 호전적이었던 자신의 과거를 얘기하시면서 거칠고 남과 경쟁하며 싸워서 이기려고 했던 마음이 태극권의 교류를 통해, 친구들이 많이 생기고 우정을 느끼게 되면서 온화해지고 부드럽게 변화할 수 있었다고 했습니다. 물론 추수를 연구하고 연습하면서 자신의 몸을 스스로 지키는 자신감도 같이 커졌답니다.



  
이런 강습회를 통해 초보자들은 태극권의 체(體)가 어떻게 용(用)으로 응용이 되는지에 대해서 새롭게 배울 수 있었을 것이라 생각하고, 오랫동안 수련한 사람들은 태극권의 기본적인 이론에 대해 다시 한 번 새겨보는 시간을 가졌으리라 확신합니다.
이번 강습회에서처럼 다른 언어로 태극권을 얘기하게 되더라도 태극권의 기본적인 이론, 뿌리들은 같다는 것을 새삼 느낍니다. 이러한 태극권의 이론들은 비단 운동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니고 실제 생활에서도 적용되는 것이기에 태극권은 다른 것과 견줄 수 없을 정도로 대단한 인류의 유산이라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이런 교류, 긍정적인 자극이 많아져서 보다 많은 사람들이 태극권 공부를 시작하고 또 계속 이어 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 사진 보기



 
 
등록일 2015-04-04 17:36
등록자 운영자 관리자

 
3833 [수련] 2018년 태극권 강습회 18-06-02
3770 [수련] 2016 서억중노사강습회 16-07-15
3739 [수련] 추수강습회 참가후기-----김인철 15-04-04
3691 [수련] 2014년 태극권 강습회 14-05-20
3189 [수련] 이찬 선생 차이나 TV 에서 태극권 지도 05-01-18
3077 [수련] 이찬 선생의 태극권경 출간 03-08-19
3064 [수련] 이찬 선생의 태극권비결 출간 03-07-2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716-3 서초빌딩 지하1층 TEL:02-596-1581~2
Copyright 2005 Taichi. All Right Reserved.